[월간조선]대한민국교원조합, 6·25 의미 새기는 행사 개최

작성자
작성일
24-06-21
조회수
115

대한민국교원조합, 6·25 의미 새기는 행사 개최

6월 15일 '세계사적 관점에서 본 6.25' 강연 및 유엔묘지 참배 행사 개최

글 김세윤  월간조선 기자 gasout@chosun.com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20246151058473499.jpg
작년 6월 6.25 행사에서 사회를 보는 조윤희 대한교조 상임위원장.

대한민국교원조합(상임위원장 조윤희)가 오는 6월 15일 6·25의 참된 의미와 자유의 가치를 되새기는 행사를 개최한다.

대한교조는 '자유시민을 위한 역량강화 연수 : 세계사적 관점에서 본 6·25'를 주제로 UN묘지 참배 및 UN 평화기념회관에서 특강과 토론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대한교조는 "교훈을 얻지 못하는 6·25란 단지 비극에 그칠 뿐이며, 우리가 자유시민으로 깨어나기 위한 노력을 다각도로 펼쳐야한다"며 "새 정부 교육 최고목표도 자유교육에 두어야 하므로 자유교육의 깃발을 들어야 할 때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식전 행사인 UN 기념공원 참배는 이날 오전 10시 30분 시작한다. 이어 오후 2시 컨벤션홀에서 본행사가 이어진다. 특강과 토론회로 구성되며, 축사는 박수영 국민의힘 의원, 신정철 부상광역시의회 교육위원회 교육위원장, 하윤수 부산시 교육감, 허경 대한민국 6·25 참전 유공자회 부산광역시 지부장이 맡는다.

특강 강연자로는 류석춘 전 연세대 사회학 교수가 나선다. 류 전 교수는 '세계사적 관점에서 본 6·25전쟁'을 주제로 강연할 예정이다.

대한교조는 현장 지향 활동 강화 및 교사들의 교권 보호, 정책조직 활성화 및 교섭권 강화, 교사의 전문성 향상을 위한 연구활동 지원을 목적으로 하는 보수 성향 노조로, 조윤희 금성여고 교사가 상임위원장을 맡고 있다.


글=김세윤 월간조선 기자